한국가스기술공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인간과 기술, 그 중심에 글로벌 에너지 기술 기업
한국가스기술공사

Home  알림마당  KOGAS-Tech 뉴스  보도기사
알림마당

보도기사

보도기사
사장, ILI 피깅 수행현장 안전점검
성명 박정일 등록일 2018-03-22 조회수 3120

장, ILI 피깅 수행현장 안전점검

한국가스기술공사 고영태 사장은 3월 22(목) 가스배관 내부의 안전진단을 수행하는 유성~중촌 12km구간 ILI(In-Line Inspection) 피깅현장을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ILI 피깅’이란 배관망 내에 검사용 ‘피그’를 주행시켜 배관 내부의 물리적 결함과 부식여부 등의 이상진단을 실시하는 것으로, 가스공급 중단 없이도 내부진단이 가능한 첨단 기술이다.

ILI 피그는 한국가스공사가 지난 1999년 기술확보 방안 수립 후 2008년 기술개발에 성공했으며, 공사는 2012년 가스공사와 『ILI 피깅 업무 중 피그 운영업무 이관에 관한 협약』체결을 맺고 관련 역무를 수행해 오고 있다.

공사는 피깅 기술 수행 첫 해인 2012년 216km 가스배관망의 피깅 기술을 성공적으로 수행한데 이어, 현재까지 전국 가스배관망 누적거리 1,910km의 선제적 안전점검을 통해 국가에너지인 천연가스의 안전하고 안정적인 공급에 기여해 오고 있다.

고영태 사장은 “피깅 기술은 미국과 캐나다, 유럽 등에서 널리 사용하는 우수한 기술로, 우리 공사는 국내에서 독보적이고도 우수한 기술과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며, “현재까지의 경험을 해외시장에 수출할 것”이라고 하면서 “우리기술의 성숙도는 해외의 배관진단 시장에 충분히 진입 가능할 정도”라고 강조했다.

 

첨부파일
이전글 ‘일자리 혁신위원회’ 개최
다음글 지속성장 기반 구축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혁신성장 전략 수립

맨 위로 이동